컨텐츠 바로가기

복지뉴스

  1. HOME
  2. 소통과 알림
  3. 복지뉴스
일반게시판 상세페이지
제목 2월부터 자궁·난소 등 부인과 초음파 비용이 절반 이하로 줄어듭니다 (연간 700만 명 혜택)
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0.02.03
첨부파일 [2.3.월.조간]_2월부터_자궁·난소_등_부인과_초음파_비용이_절반_이하로_줄어듭니다(연간_700만_명_혜택).hwp [2.3.월.조간]_2월부터_자궁·난소_등_부인과_초음파_비용이_절반_이하로_줄어듭니다(연간_700만_명_혜택).pdf 조회수 183

2월부터 자궁·난소 등 부인과 초음파 비용이 절반 이하로 줄어듭니다 (연간 700만 명 혜택)

- 보장성 강화대책(’17.8월) 후속조치로 여성생식기 초음파 건강보험 적용 -
- 자궁근종, 난소낭종 등 부인과 질환 환자 700만 명 혜택 -

□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대책 후속 조치로 2월 1일(토)부터 자궁·난소 등 여성생식기 초음파 검사의 건강보험 적용 범위가 전면 확대된다.

 ○ 자궁·난소 등의 이상 소견을 확인하는 여성생식기 초음파 검사는 여성에서 흔히 발생하는 질환인 자궁근종, 난소 낭종 등을 진단하기 위한
    기본적인 검사방법임에도 불구하고 그간 4대 중증질환(암·심장·뇌혈관·희귀난치)에 한해 제한적으로 건강보험이 적용되었다.

   - 전체 진료의 약 93%가 비급여로서 환자가 검사비 전액을 부담하고 의료기관별로 가격도 달라 이에 따른 환자부담이 크고
     (연간 비급여 규모 약 3,300억 원) 건강보험 적용 확대요구가 큰 분야였다.
     * 자궁근종, 자궁내막증, 난소낭종 등 여성에서 흔히 발생하는 질환에 건강보험 미적용

 ○ 2월 1일부터는 4대 중증질환 환자뿐만 아니라 자궁·난소 등 여성생식기 부위에 질환이 있거나 질환이 의심되어 의사가 초음파 검사를 통한
    진단이 필요하다고 판단한 경우까지 건강보험이 적용된다.

 □ 이번 건강보험 적용 확대로 여성생식기 초음파 검사 의료비 부담은 2분의 1에서 4분의 1수준까지 경감된다.

 ○ 여성생식기 질환의 진단 및 경과관찰에 일반적으로 시행하는 초음파 검사의 비급여 관행 가격은 의료기관 종류별로 평균 4만7400원(의원)에서
    13만7600원(상급종합병원)으로 현재 이를 환자가 전액 부담하고 있다.

 ○ 앞으로 건강보험이 적용되면 최초 진단 시에는 진단(일반)초음파 수가의 본인부담 부분(30~60%)인 2만5600원에서 5만1500원을 부담하게
    되어 환자부담이 기존 대비 약 2분의 1 수준으로 경감된다.

 ○ 자궁·난소 등 시술·수술 후에 경과관찰을 위해 실시되는 제한적초음파(진단초음파의 50% 수가)의 경우 환자부담이 1만2800원~2만5700원
    으로  기존 대비 4분의 1 수준까지 줄어들게 된다.

< 보험적용 이후 환자부담 변화(진단(일반) 초음파 기준) >

 

구분

상급종합

종합병원

병원

의원

보험적용 이전*

137600

(최대 27만 원)

78600

(최대 21만 원)

62700

(최대 17만 원)

47400

(최대 10만 원)

보험적용

이후*

외래

최초 진단

51500

41200

31700

25600

(경과관찰**)

25700

2600

15800

12800

입원

최초 진단

17170

16510

15850

17100

(경과관찰**)

8,580

8,250

7,920

8,550

 

 

 

   * 2019년 비급여 진료비용 공개자료, 2020년 환자부담금 기준
   ** 시술·수술 후 제한적초음파로 경과관찰 시

 ○ 예를 들어, 월경과다로 여성병원에 방문한 환자가 자궁내막 용종이 의심되어 외래로 여성생식기 초음파 검사를 받을 경우 기존에는
    평균 6만2700원을 전액 본인 부담하였으나, 앞으로는 3만1700원을 부담하게 된다.

   - 이 환자가 자궁내막 용종 제거술을 받고 경과관찰을 위해 추가로 검사를 받는 경우에는 기존 6만2700원 대신, 앞으로는 1만5800원을
     부담하면 된다.
 
 ○ 이 외 중증의 해부학적 이상 소견이 있어 정밀초음파를 시행하는 경우, 기존에는 상급종합병원에서 평균 17만 원을 환자가 전액
    부담하였으나, 보험적용 이후에는 7만5400원을 부담하게 된다.

    * 중증환자를 주로 보는 상급종합병원의 진단(정밀)초음파 외래 기준


 □ 여성생식기 초음파 검사의 보험적용 범위는 의사의 판단 하에 자궁, 난소, 난관 등에 질환이 있거나 질환을 의심하는 증상이 발생하여 
    의학적으로 검사가 필요한 경우까지로 확대된다.

 ○ 이후 새로운 증상이 나타나거나 경과관찰이 필요한 환자의 경우* 추가적 검사도 보험이 적용된다.

    * 중증의 해부학적 구조 이상 환자 연 1회 인정, 시술·수술 후 효과 판정 시 제한적초음파 1회 인정 등

   - 경과관찰 기준 및 횟수를 초과하여 검사를 받는 경우도 보험은 적용되며 본인부담률만 80%로 높게 적용된다.

□ 이번 보장성 강화 조치에 따라 그간 대부분 비급여로 시행되던 여성생식기 초음파 검사의 건강보험 적용 범위가 확대되어
  연간 약 600만 명에서 700만 명이 건강보험 혜택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.

 ○ 보건복지부 예비급여과 손영래 과장은 “자궁‧난소 초음파는 자궁근종, 난소낭종 등 여성들에게 흔한 질환 검사를 위해
     일상적으로 시행되는 초음파로, 이번 건강보험 적용으로 대다수의 여성들이 의료비 경감 혜택을 누릴 수 있을 것”이라고 전했다.

 ○ 또한 “올해 하반기에는 유방을 포함한 흉부 분야 초음파 검사에도 건강보험 적용을 확대할 계획”이라고 밝혔다.

  <붙임> 건강보험 적용에 따른 환자 의료비 부담완화 예상 사례


출처 보건복지부 http://www.mohw.go.kr/react/al/sal0301vw.jsp?PAR_MENU_ID=04&MENU_ID=0403&page=1&CONT_SEQ=352646

다음글,이전글
이전글 214개 「국민안심병원」지정
다음글 2월 1일부터 40대 A형간염 고위험군무료 항체검사, 예방접종 시행
[04400]서울특별시 용산구 이태원로224-19,2층 (한남동,공영주차장)
TEL : 02-2074-9191, FAX : 02-797-9890

Copyright ⓒ Yongsan Welfare Foundation. All Right Reserved.

  • TODAY :561
  • TOTAL :842,355